그리랜턴 시공사 발매작들 일부 후기

Posted in 코믹스(정식 한국어판)  /  by 자슈건  /  on Jul 28, 2017 09:05

DC코믹스에서는 그린랜턴을 제일 좋아합니다.

배트맨은 너무 분위기가 음침하고..

슈퍼맨은 너무 완벽한것 같아서 정이 안가고..

그린랜턴은 강한것 같으면서 약한것 같기도 하고.. 다양한 감정을 힘의 원천으로 삼는게 참 매력적이더군요.


또 그린랜턴 정말작품들의 매력은,

마블이나 DC와 달리 다른 작품들과 연계성이 크지 않습니다.

즉 슈퍼맨이니 배트맨 읽을 필요 없이, 그린랜턴 작품들만 봐도 내용들이 이해가 됩니다.


마블코믹스도 여러작품들이 있는데,

읽다보면 이것저것 다른 작품들과 뒤죽박죽 되어있어서 이해가 어렵더군요.


소장중인 그린랜턴 코믹스들은

시크린 오리진

리버스

시네스트로 군단의 역습 part 1, 2

레드랜턴의 분노

스타사파이어의 반역

에이전트 오렌지

에메랄드 이클립스입니다.


정발 작품 중 블랙키스트 나이트까지 모두 가지고 있으며, 아직 에메랄드 이클립스는 못봤네요.


읽는 순서는

http://prologue.blog.naver.com/PostView.nhn?blogId=boomer27&logNo=220578081553&parentCategoryNo=258&categoryNo=&viewDate=&isShowPopularPosts=false&from=postView

여기서 참고했구요,


사실 순서상으로는 리버스가 가장 처음인데,

국내정발판으로 리버스부터 읽어버리면 도무지 내용을 이해할 수 없습니다.


제 생각으로는 시크릿 오리진을 가장 먼저 읽는게 좋을 것 같구요.

이건 영화 그린랜턴 내용과 거의 일치하죠. 패럴렉스가 대신 나오는것을 감안 한다면..


리버스를 읽으려면 나무위키나 이전 발매작들을 읽어야 합니다.

전 이해가 안가서 구글링등을 해가면 읽었습니다만,

그래도 할 조던 이외의 지구인 그린랜턴등에 대해서는 잘 모르겠네요.

여튼 중요한건 할 조던이 패럴랙스에 잠식되어 오아 및 다른 그린랜턴들을 무참히 학살했다는 내용 같습니다.


이곳에서 열심히 읽어봐야 겠습니다.


리버스가 대충 이해된다면 나머지 이후 작품들은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시네스트로의 빅 피쳐인 시네스트로 군단의 역습 편과

레드랜턴 등등..


처음엔 색깔별로 반지가 나오길래 너무 유치한것 아닌가 생각을 했는데,

읽다보니 빠져들더군요.


이 모든 내용들이 모두 블랙키스트나이트를 위한 복선이라는건 저도 여러군데서 들었기 때문에, 블랙키스트 나이트 읽을 날을 아주 고대하고 있습니다.




혹시 그린랜턴에 대해 읽고싶은 분들은 위 순서대로 읽으시길 바랍니다.


할 조던의 패럴렉스 잠식부분은 정발된게 없으니 구글링 통해 찾아보셔야 합니다.

이 게시물을...이 게시물을... Document InfoDocument Infomation
URL
http://outerrim.co.kr/1602095
Date (Last Update)
2017/07/28 09:05:50
Category
코믹스(정식 한국어판)
Read / Vote
285 / 0
Trackback
http://outerrim.co.kr/index.php?document_srl=1602095&act=trackback&key=6f4
Comment '2'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 No Profile
    from. [레벨:1] 니손이   on 2017.11.15 10:02
    오랜만에 들어와보니 17년 감상글이네요.. 추후 브라이스트 데이랑 워 오브 그린랜턴 막판의 첫번째 랜턴의 분노까지 나온다는 소식이 없는게 아쉽기만 할 뿐입니다
  • No Profile
    from. [레벨:3] 다이어뤼아   on 2017.12.06 18:26
    나와줬음하는 이벤트는 넘치는데 지금 정발속도보면 몇년이걸릴지 ㅠ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631 애니메이션 언더 더 레드후드 [레벨:0]인디로그 2018.01.08 36  
630 영화 및 드라마 저스티스 리그를 보고 [레벨:0]Krata 2017.12.11 54  
629 코믹스(정식 한국어판) 스파이더맨 데드풀 샀습니다(스포없음) [레벨:0]모모나 2017.08.01 289  
» 코믹스(정식 한국어판) 그리랜턴 시공사 발매작들 일부 후기 [2] [레벨:0]자슈건 2017.07.28 285  
627 영화 및 드라마 거미남 : 귀가부 후기 (스포있음) [1] [레벨:2]title: V for Vendetta검은나래 2017.07.05 322  
626 영화 및 드라마 =w= 오늘의 악당은 짤막한 소감과 크레딧 이야기 [1] [레벨:15]title: Heil Hydra!didism 2017.06.07 322  
625 영화 및 드라마 원더가 개봉했는데 글이 없네요 그래서 원더우먼 간단한 리뷰(스포x) [1] [레벨:4]TracyJack 2017.06.07 289  
624 영화 및 드라마 에일리언:커버넌트 리뷰 (스포x) [1] [레벨:2]title: V for Vendetta검은나래 2017.05.21 468  
623 영화 및 드라마 스포없는 로건 후기 [9] [레벨:2]title: V for Vendetta검은나래 2017.03.01 810  
622 코믹스(정식 한국어판) 이미지 코믹스 사가 Vol.1(미세 스포) [3] [레벨:1]PRIV 2017.01.29 888  
621 애니메이션 언더 더 레드후드 [8] [레벨:2]끄앙 2016.12.21 1083  
620 영화 및 드라마 이상한박사님 후기(스포없음) [6] [레벨:2]title: V for Vendetta검은나래 2016.10.27 945  
619 Comics 레드 랜턴의 분노 후기 [6] [레벨:0]메가빔 2016.10.04 975  
618 영화 및 드라마 DC의 오늘의 악당은 수어사이드 스쿼드 (2016) file [5] [레벨:15]title: Heil Hydra!didism 2016.08.03 1248  
617 영화 및 드라마 (스포) 수어사이드 스쿼드 후기 [11] [레벨:2]title: V for Vendetta검은나래 2016.08.03 1096  
616 영화 및 드라마 뒤늦은 아포칼립스 한줄감상 [6] [레벨:9]title: 스폰 로고Hamish 2016.07.23 1180  
615 영화 및 드라마 노스포) dc 드라마의 큰 축인 애로우와 플래쉬 정주행 후 느낀점 [레벨:2]페브리즈 2016.07.02 1133  
614 Comics memetic을 읽었습니다.(약스포주의) [3] [레벨:9]title: 스폰 로고Hamish 2016.05.20 1056  
613 코믹스(정식 한국어판) 국내최초 누/드/딜/러△ 성적이 [11] [레벨:0]정종만S 2016.05.20 1055  
612 영화 및 드라마 (수정)캡아 시빌워 해외매체 혹평(스포x) file [19] [레벨:2]페브리즈 2016.05.01 1003  
Tag
Write
first 1 2 3 4 5 6 7 8 9 10 last